달력

10

« 2018/10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올해는 출싸를 거의 나가지 못했는데,
성적도 좋았겠다 엘지 러브페스티벌이나 신청해서 다녀왔다.
그러나 무슨 저주인지 2년연속 비가 오는바람에 행사는 취소되고
대신 그라운드 싸인회가 좀 길게 진행되었다.

원래 신청한 조가 정상호, 유원상, 채은성조였는데
유원상이 개인사유로 빠졌다고 한다.
어지간히 나랑 인연이 안닿는 선수인거 같다.
그래서 안그래도 비인기라인이 정말 가장 빨리 줄이 줄어들게 되었다.

시즌중엔 보상선수만도 못하다고 구박받았지만
포스트시즌에서 부활한 정상호와

이미 가지고 있었는데 배번이 바뀐김에...
다시 받은 채은성...
제발 내가 직관할때도 좀 잘 해줬으면 좋겠다.

원래 신청한 줄을 받고나서 30분쯤 시간이 남아있어서
가장 줄이 짧은 곳을 탐색..

거의 초창기에 네임펜으로 받아둔 탓에 
많이 흐려져서 아쉬웠던 이동현 싸인을 다시 받고.

이름때문에 항상 애증의 대상이 되어오던 작뱅 이병규도 받았다.
이 조에서 신승현이 개인사정으로 못오게 되었다고 하지만,
그렇다고 해도 이렇게 제일 짧은 줄이 될 멤버까진 아니었는데
역시 올해 부진이 치명적이었던게 아니었을까..

언제나 싸인 잘해주는 우리 후배 신정락.
이걸로 51, 41, 31번싸인이 다 생겨버렸다.
싸인볼은 2개나 디스플레이 해줬으니까 
이번엔 기냥 카드에 받아서 앨범에 꽂아둬야겠다 싶어서..

바로 옆조인 8조에 있어서 갈까말까 고민했는데,
그래도 퇴근길에 차 앞에서 운좋게 마주친 덕에
싸인을 받을 수 있었던 토종에이스 류제국.
역시 외국물 먹은선수답게 팬서비스 하나는 대단했다.
나이를 좀 더 먹으면 투머치토커가 되지 않을까 싶을정도로..

16년은 주말마다 바쁘기도 하고 시간도 애매해서
거의 야구장 갈일도 없었는데...
그래도 럽페에서 많이 득템해서 다행이었다.

Posted by JP 다크세라핌
2017.05.13 01:10

2011.04.23 - 이동현 Collection/Autograph2017.05.13 01:10

이렇다할 변변한 선발하나 없던...02년..(만자니오 미안..)

엘지가 4강에 성공적으로 안착하게한 1등공신은 

장문석 이동현 이승호 이상훈 4명의 불펜들이었다.

특유의 포크볼하나로 불펜에서만 2002년 124이닝, 
2003년 95이닝을 소화해낸 그는 2004년 셋업으로 53이닝을 소화한 후 
혹사의 후유증으로 팔꿈치 수술을 받는다. 그것도 2004년 2005년 두번연속..
그리고 재활훈련중 2007년에 다시한번..

수술후 장기간의 공백기를 걸쳐 2009년에 복귀..
2010년 74이닝을 던지며 불펜을 이끌다가 2011년 당시에는 컨디션 난조를 보이고 있었고, 
싸인볼 받던날엔 이동현의 난조로 패전이 되었다.

싸인해주면서 팬들에게 야구 못해서 미안하다는 그에게
난 다시 던져주는 것만도 고맙다고 했고.. 
엘지에 마지막 인대를 바치겠다는 그에게.. 
난 지금도 던져주고 있는것만도 고맙다. 
그리고 필승계투로 12년 13년을 모두 좋은 성적을 내주고 있어서 
고마움을 넘어서 미안함도 느낀다..

지금도 이동현은 패전하는날 SNS로 죄송하다 한마디를 남긴다. 
하지만 LG팬에게 있어 이동현은 늘 고맙고 미안한 선수일테니.. 
더이상 미안해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Collection > Autograph'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1.04.23 - 최계훈  (0) 2017.05.13
2011.04.23 - 박용택  (0) 2017.05.13
2011.04.23 - 이동현  (0) 2017.05.13
2011.04.23 - 박현준  (0) 2017.05.13
2010.11.23 - 양준혁  (0) 2017.05.03
2010.05.09 - 박경수  (0) 2017.05.03
Posted by JP 다크세라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