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0

« 2018/10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2018.10.12 02:08

신혼집 세팅기 1부 Dark Seraphim2018.10.12 02:08

결혼을 진행하면서 마지막 단계인 신혼집 세팅..

양가 부모님의 하해와 같은 사랑으로 분당에 작지만 부부가 살기 딱 좋은

그런 전세집을 구했다.


부산여행 마지막날이던 9월 17일

장인, 장모님이 계약을 마무리 해주셨고,

도면을 뽑아다가 여기저기 실측을 해서 레이아웃을 짜기 시작.

계약 마무리 후 화장실, 도배, 신발장을 주인집에서 새로 해주었고

22일 입주청소를 마무리 하고 

23일에 처음으로 청소가 완료된 집에 들어갔다.


나야 워낙 그냥 만족하고 사는 주의였지만,

완벽주의자인 아부지와 인슈가 그닥 맘에 들어하지 않는 부분들이 많아서

10월 3일 휴무일에 자체 보수를 하러 갔다.


자타공인 맥가이버인 아부지가 

인슈가 그렇게 싫어하던 문고리들을 전부 새로 바꿔주셨고.


건조기가 들어올 베란다에 콘센트가 없어서 회사에서 멀티탭을 만들어오셔서는

에어컨 배관구멍을 이용해서 밖으로 연결해주시고는...


널부러져있던 난방용 온도조절기의 배선을 잘라서 다시 연결해 주셨다.

열심히 배운다고 배웠지만, 내 손재주로는 따라갈 엄두도 나지 않는다.


나중에 혹시 모르니 위에 유리가 깨진 부분은 인증샷을 남겨두고..


여기저기 벗겨져있던 문틀에 페인트칠을 새로하니,

새집같은 느낌이 들었다.

번외로 미닫이문이 잘 안돌아가서 며느리가 문닫는다고 낑낑대니까 

바로 철물점으로 출동하셔서 롤사다가 교체해주심.


옷장으로 쓰려던 베란다에 결로가 생긴다고,

벽면의 칠을 긁어내고 단열시트지를 부착..

요기다가 아래에는 서랍장 위에는 철봉행거를 세팅할 예정..


외벽에 맞닿는 벽들에 모두 세팅을 해두니 엄청 깔끔하다.

선반받침이 튀어나온 부분은 칼질로 깔끔하게 마무리..

역시나 주작업은 아부지.. 난 보조..

아침부터 시작한 공사가 저녁이 되어서야 끝났고,


13일에 가전제품과 침대가 들어오니까,

9일까지는 최소한의 세팅이 더 필요했다.


이제 이케아에서 구입해다 조립하는건 내가 하겠다고 했는데..


공구를 만지는 나를 보는 아부지의 이미지가 대충 이런지경인지라..


특유의 꼼꼼함으로 문틈 여기저기에 윤활유를 뿌려주시고..


베란다 등기구가 약하다고 LED로 교체..


다용도실 등도 창고에서 발견한 LED전구로 교체..


나랑 인슈가 이케아를 뒤지면서 결정한 뷔오스 TV다이를 같이 조립.

두시간만에 끝나긴 했는데, 혼자했으면 대충 5시간쯤 걸리지 않았을까 싶다.

TV를 놓을 자리에 다이가 맞춤으로 들어가서 엄청 좋았음..

여기도 콘센트가 없다고 7m짜리 콘센트도 만들어다 주신건 자랑..


신혼집 세팅기를 쓰는데 절반이상이 아부지 찬양글같다.

지금까지 뭔가 불편하면 당연스럽게 바뀌던 것들이..

내가 가장이 되려고 보니 당연하게 바뀌진 않을것 같아서 걱정이다.

그동안 아버지 덕에 엄청 편안하게 살았던걸 다시한번 깨달으면서

1차 가전세팅 후 대강의 레이아웃을 추가한 두번째 포스팅예정.


'Dark Seraphim'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혼집 세팅기 2부  (0) 02:19:53
신혼집 세팅기 1부  (0) 2018.10.12
장가갑니다. (웨딩촬영)  (0) 2018.06.03
버즈 'JUST ONE'  (0) 2018.01.04
아이유 'Palette'  (0) 2017.12.12
이승환 공연의 끝 'High End'  (0) 2017.12.05
Posted by JP 다크세라핌